가끔 치아 뿌리가 비정상적으로 비대해지는 경우가 있습니다. 전문용어로 hypercemetosis(과백악질증)이라고 하는데 일상생활에서는 큰 문제는 없는데 발치를 해야될 상황이라면 이야기가 달라집니다.

좌측 사랑니를 잘 보시기 바랍니다. 다른 치과에서 발치하다가 도저히 뽑히지 않아서 전원된 환자입니다. 얼핏보아도 치아가 뚱뚱하고 커다란 것이 느껴지실 것입니다. 이런 치아는 발치하는 것이 정말 어렵습니다.

확대한 사진입니다. 과백악질증이라고 하는 이유는 치아의 뿌리를 백악질(cemetum)이라고 하는데 이 백악질이 과하다라는 뜻에서 과백악질증이라고 이름 붙인 것입니다. 이런 치아의 발치는 치아 주변의 치조골을 삭제하여 힘들게 뽑는 수밖에 없습니다.^^;

발치후 사진입니다. 치아의 뿌리까지 깨끗하게 제거된 것이 보입니다. 이런 치아를 발치하고 나면 너무너무 힘들지만 뿌듯한 기분이 들기도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