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환자는 아래 좌측의 어금니 뿌리가 파절된 상태로 방치하여 심각한 치조골 손상이 있는 상태로 내원한 환자입니다. 신경치료한 치아의 경우에서는 이렇게 심각한 상태로 있더라도 치아의 통증이 없기 때문에 방치하는 경우가 종종 있습니다.

치조골 손상이 심한상태에서 발치하면서 즉시 식립도 가능합니다. 그러나 수술을 많이 하다보면 이런 경우는 즉시식립을하면 상당한 무리가 있다는 것을 깨닫게 됩니다. 저는 이런 종류의 케이스는 1달이상 기다려서 임플란트 수술및 치조골 이식수술을 시행하는 것을 추천합니다.

발치후 3개월 정도 지난후 사진입니다. 방사선 사진상으로 아직 치조골의 회복이 부족한 것을 추측할 수 있습니다. 더 기다리면 좋겠지만 환자분도 지치고 대합되는 치아의 정출등의 부수적인 문제가 생길 가능성도 있기 때문에 수술을 시행하기로 했습니다.

예상대로 아직 치조골의 회복이 되지 않은 상태입니다. 파란선으로 그려진 부위가 치조골이 부족한 부위입니다. 임플란트 수술과 함께 치조골 이식수술이 동반되어야 합니다.

임플란트 식립후 사진입니다. 치조골이 부족한 부위에 임플란트가 노출되어 있는 것이 보입니다. 이 부족한 부위에 치조골 이식수술이 필요합니다.

뼈이식을 하고 이는 상태입니다. 사진에서는 나와있지 않지만 이식된 뼈를 보호하기 위한 보호막(membrane)을 덮어주어야 합니다. 이 보호막의 종류도 다양합니다.(흡수성, 비흡수성) 환자분의 상태나 치과의사선생님의 성향에 따라 결정됩니다.

수술후 사진입니다. 방사선 사진만으로는 뼈이식을 어디에 어떻게 했는지 확인하기는 힘듭니다.

환자분의 개인사정상 1년간 내원을 하지 못하셨습니다. 1년후 방사선 사진인데 1년간 이상태로 방치해 두어도 큰 문제는 없습니다. 다만 너무 오래 방치해 두면 임플란트와 대합되는 치아가 솟아내려오는 경우가 있습니다.(다행히 이 환자분은 그런 부작용이 없었습니다.^^)

환자분 사정상 또 1년간 내원을 하지 못하셨습니다. 임시치아 상태로 1년을 계셨는데 다행히 큰 문제는 없었습니다. 결국 수술후 2년만에 치료를 완료한 케이스입니다.